댓글 [ 1 ] 개
댓글달기
댓글달기
이름 비밀번호
저장
윤재술  2013-11-01 22:32:56  59.23.xxx.161 수정 삭제 답글
형님 감사합니다...
지금도 어머님이 옆에 있는것 같은데 이별이 이렇게 아픈줄 미처몰랐네요.

1